달력

10

« 2020/10 »

  •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2018. 11. 12. 23:00

Google Cloud Summit 2018 좋아하는 것/전시회, 세미나2018. 11. 12. 23:00

지난 10월 25일에 코엑스에서 개최 되었던 Google Cloud Summit에 다녀왔다. 간만에 Blog를 정리하면서 다녀온 소감을 짦게나마 정리했다.


회사에서도 Google과의 협력에 대해서 자주 이야기도 나오고, Google에서 한국에서는 처음 열리는 Summit 행사라고 해서 꼭 참석하겠다는 의지를 가지고 이른 아침에 8시 15분경에 코엑스에 도착하였는데,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벌써 참가 등록을 하고 있었다.  오랜만에 팀과의 코엑스 나들이어서 나를 기대를 가지고 참관에 동참하였는데, IT업게는 정발 좋다. 이곳 저곳에서 아는 얼굴들이 보인다. 이제 다들 나와 더불어서 나이가 적지 않은데도 열심이다. 



나는 보통 Summit 또는 세미나와 같은 행사에 참석하면, 가장 중요한 순서는 "키노트(keynote)"라고 생각한다.

가장 그 행사에 대해서 축약적이지만 확실한 비젼과 생각들에 대해서 이야기하고, 가장 중요한 발표자가 설명을 해주기 때문이다.


이날 발표하신 분들중에는 안면 있으신 분들이 몇분 계셨었는데, 반갑기도 하고 새로운 것에 대해 소개해 주는 모습을 보니, 새로운 회사에 잘 적응하고 있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이날 발표하신 분들중에는 안면 있으신 분들이 몇분 계셨었는데, 반갑기도 하고 새로운 것에 대해 소개해 주는 


구글의 인프라와 인터넷을 통한 글로벌한 인프라 환경에 대해서는 이전에 많이 이야기 들어왔던 것이라 사실 이날 기대를 품고 참석하게된 이유는 "AI"라는 시대의 도전앞에서 어떻게 걸어나가야 하는지에 대해, IT 거인들은 어떻게 준비하고 있는지 알고 싶어서였다. 아니, 이건 너무 거창하고 그냥 "AI", "머신러닝", "딥 러닝"에 대해서 알고 싶어서다.


일단, 머신러닝과 관련된 세션들만 들었는데, 알아야 할 것 들에 대한 리스트만 잔득 들었다.

아직도 잘 모르겠다. 아래는 살펴볼 리스트이다.

1. TenserFlow

2. AutoML

3. Jupyter Notebook

...

그리고, python과 R



    

Posted by 행복상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09. 10. 1. 06:18

Introduction HTML 5 좋아하는 것/Google2009. 10. 1. 06:18

어제 우연히 Google Code 사이트에 들어가 보니, 새로운 세미나 동영상이 몇개가 어제 날짜로 추가되었다. 이 동영상은 그 중에 하나로 "Introduction HTML 5"라는 제목으로 올라와 있었다. 최근에 여러 경로를 통해서 HTML 5애 대해서 소개되고 있고, 관심이있는 주제라 나름 열심이 보았다.

새로운 것에 관심을 갖는 것은 내 개인적인 성향이지만, 새로운 것이기 때문에 반드시 써야 한다고 고집하지는 않는다. HTML 5는 HTML 4가 발표되고 사용된지 10년이 지난 후에 나온 것이지만, 완전히 새로운 기술은 아니고, 이미 사용되고 있는 기술들이다. 단지 이는 기존 기술들을 좀도 표준화하고 정규화 함에 지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이를 통해서 우리가 표현하고자 하는 것들일 서로 다른 브라우져에서 동일하게 표현될 수 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을 것이다. 하지만 이를 위해서는 좀더 시간이 필요할 것 같다. 새로운 기술 또는 표준이 온전히 쓰이기 위해서는 양보와 타협이 선행되어야 하는데, 브라우져 개발사 마다 자신들에게 유리한 기술과 스펙을 표준으로 삼기위해 보이지 않는 싸움이 계속되기 있기 때문이다.

이 비디오는 한국어 자막도 없이 진행되기 때문에 이해하기 어려운 점이 많을 수 있지만, Presentation화면과 데모 동영상을 보면 대부분을 쉽게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동영상은 약 42분 정도로 진행되고, 최근에 제작된 동영상이라 화질과 음색이 좋다.

열심히 공부하고 열심히 배워서, 좋은 개발자가 되자. ^^

Posted by 행복상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에도 Eclipse Plugin을 Eclipse에서 설치해서 사용하는 것에 대해서 설명한 적이 있다.
이이 Eclipse에 익숙한 개발자라면,

구글에서 제공하는 아래와 간은 정보를 이용해서 원하는 버전에 적합한 Plug-in을 설치할 수 있을 것이다.

  • The Google Plugin for Eclipse, for Eclipse 3.3 (Europa):
    http://dl.google.com/eclipse/plugin/3.3
  • The Google Plugin for Eclipse, for Eclipse 3.4 (Ganymede):
    http://dl.google.com/eclipse/plugin/3.4
  • The Google Plugin for Eclipse, for Eclipse 3.5 (Galileo):
    http://dl.google.com/eclipse/plugin/3.5

구글의 Plug-in은 위와 같이 Eclipse의 세가지 버전(3.3, 3.4, 3.5)을 지원한다.
이중 3.5버전인 Galileo는 최근에 구글에서 Plug-in을 제공하기 시작했다. (얼마전까지는은 Eclipse 3.5버전에서는 사용하지 못했다는 말이다.)
 
어떻게 설치하고, 환경을 만드는지는 "Google App Engine Java SDK 1.2.1 Released" 의 글을 참조하면 된다. (처음 Eclipse를 사용하는  사람은 "Google App Engine SDK 설치 및 실행"를 참조)

Eclipse 3.5인 Galileo는 이전 버전들과 Plug-in 설치 방식이 약간 달라졌다.
이전 3.4 버전에서 제공 하던 방식은 플러그인을 찾는 방식이 편하지 많은 않았다. 왜냐하면, 백그라운드에서 사용자가 입력한 플러그인 이름을 실시간으로 키 입력시마다 추천해 주는 방식을 제공했는데, 네트워크에서 대기하는 시간에 대한 부담을 사용자가 가져야 했기 때문이다. 3.5 버전에서는 이러한 것들이 개선되어 졌다.

아래는 Eclipse 3.5에 GAE 플러그인을 설치한 것들을 캡쳐한 화면이다.

Eclipse 3.5의 Help > Install New Software... 를 클릭하면 아래 화면이 나타난다.


위 화면에서 상단 오른쪽에 있는 "Add..." 버튼을 클릭하면 창이 나타나면 아래와 같이 "Name"과 "Location"을 입력하고 "OK"버튼을 누른다. (Name은 사용자가 원하는 이름을 넣으면 된다.)


입력한 주소(Location) 정보가 정확하면, 아래과 같이 설치 가능한 플러그인들 목록이 표시된다.
모두 설치를 할것이므로 아래처럼 모두 체크해서 선택하면 된다. 그리고 "Next"버튼을 클릭한다.


위에서 "Next" 버튼을 클릭하면, 아래와 같이 상세 정보들이 나타난다. 다시 "Next"버튼을 클릭한다.

설치할 플러그인들에 대한 Licese 정책에 동의 할 것인지를 묻는 창인데, 당연히 동의해야 한다.
만약 동의하지 않는다면, 설치가 안될테니까... ^^;;;

위에서 동의하고 "Finish"버트을 누루면, 아래와 같이 설치가 진행된다.

Posted by 행복상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주에 Google App Engine SDK가 새로 Release되었다.
이번 Release는 Java 언어를 지원하고, 처음 제공되는 Release로 많은 버그들이 수정되었고, 새로운 기능들을 추가하기 위해서 제공한다고 한다.

추가 및 변경된 주요 기능은 아래과 같다.

- Support for unindexed datastore properties of arbitrary types
- Embedded UTF-8 characters in JSPs now render correctly
- Increase in response size limit from 1MB to 10MB
- Support for Thread.setContextLoader()

전체적인 수정된 항목들은 다음의 링크를 통해서 알수 있다.

위 내용들을 살펴보면, 현재 제공하고 있는 기능들을 사용하는 것이 만만치 않음을 알 수 있다. 아직까지는 최종 버전으로 제공되기에는 개발자들의 시행 착오를 필요로한다는 것이다. 그래도 해 볼만한 가치는 있다고 본다. 이렇게 빨리 버그들의 수정과 기능의 변경들이 이루어 지고 있으니 말이다.
만약 SDK를 이용하여 개발하고 있다면, 위의 세부 내용들을 한번씩 살펴보는 것도 시행착오를 줄이는 좋은 방법이다.
생각보다 많은 버그들은 아니므로, 한 시간 정도 투자하면 모든 것들을 살펴 볼 수 있을 거라 생각된다.

새로 제공되는 SDK는 구글에서 여기에서 다운을 받아서 설치 할수있다.
그러나 Eclipse의 plugin을 업데이트 하는 방법이 더 간단하므로, 여기서는 이를 이용하여 설치 하는 방법을 간략하게 알아보겠다.

Eclipse의 Software Updates and Add-ons 창을 열어서, 새로운 Plugin을 찾아보면, 아래와 같이 구글에서 제공하는 App Engine을 위한 Plugin과 SDK를 쉽게 찾을 있을 것이다.


위와 같이 선택을 하고 우측 tkd에 있는 "install..." 버튼을 클릭하여 다음 단계를 진행하면 된다.
이어서 아래의 화면이 나오는데, "NEXT" 버튼을 이용하여 다음 단계로 이동하면 된다.
  
위 화면에 이어서, 라이센스에 동의하는 화면에서 사용자가 동의하면 설치가 진행하게 된다.
설치가 마쳐지면, Eclipse를 다시 시작하면, SDK의 Update 작업은 끝나게 된다. 이미 Eclipse를 사용하고 있는 개발자라면 이는 매운 간단한 작업이 될 것이다.



자 여기가 끝이 아니다, 한거지 더 해야 할 작업이 있다.
지금까지는  SDK를 새로 설치한 것이 아니라, 단지 기존의 것을 업그레이드 하기 위한 준비 작업을 진행하였을 뿐ㅇ이다.  Eclipse에서 이것이 자동으로 설정들이 변경되고, 등록되었으면 좋겠지만, Google에서는 그렇게 제공하지 않고 기존에 설치했던 SDK를 제거하였기 때문에, 기존에 잘 동작하던 프로젝트의 클래스들 마져 Build Error가 일어나는 것을 볼수 있다. (사실 이부분은 나도 전혀 예상하지 못했던 부분이다.)

이를 해결 하기 위해서는 "Java Build Path"의 설정을 수정해 주면 된다. 이해하기 쉽게 말하면, 기존의 것을 참조하고 있던 것을 새로 설치한 SDK의 Path로 설정을 변경하면 된다.

먼저, Eclipse에서 "Alt + Enter"키를 눌러서 아래의 화면을 호출하거나, Eclipse의 window 메뉴의 서브 메뉴인 Preferences 메뉴를 마우스를 클릭하여 아래의 창을 띄운다. 그리고, 왼쪽의 메뉴 트리에서 "Java Build Path"를 클릭하고 "Libraries"템을 클릭한다. (아래 그림 참조)


Google SDK의 새버전으로 변경하기 위해서는,  위 화면의 오른쪽 리스트 창에서 "App Engine SDK..." 항목을 선택하고 오른쪽에 있는 "Edit"버튼을 클릭한다.


아래와 같은 화면이 나타나면, 새로 설치되어 있는 "1.2.1" 버전으로 설정을 변경하고 "OK"버튼을 눌러주면 설정이 모두 끝마치게 된다.

위와 같이 Build Path의 변경이 마쳐지면, Eclipse는 정상적으로 프로젝트를 빌드하고, 동작하게 될것이다.
자, 이제부터 즐거운 프로그래밍 시작이다.

Posted by 행복상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